• 메타인지 기반
    완전 학습

  • 공부머리는 타고나는 것이라 키워줄 수 없는 걸까요?
    비상은 누구나 공부머리가 트일 수 있도록
    단 하나의 답을 찾아냈습니다.

공부머리는 따로 있을까, 없을까?

공부를 잘 하려면 공부머리가 있어야 합니다.
공부머리란 자기 자신에 대한 완전한 이해를 바탕으로 학생 스스로 학습을 계획하고, 평가하고, 조절할 수 있는 그야말로 완벽한 자기주도적 학습 능력이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안타깝게도 많은 학부모님들은 자녀의 공부머리를 키워주고 싶어 하면서도 “공부머리는 선천적인 것이어서 후천적으로 키워 주기 힘들다.”라는 편견을 갖고 계셨습니다.

정말 그럴까요?
공부머리는 타고나는 것이며, 키워줄 수 없는 것일까요?

결코 아닙니다.
비상은 3년 간의 연구를 통해 “누구나 선천적으로 갖고 태어나는 ‘메타인지’를 제대로 깨우기만 하면 공부머리는 자연스럽게 찾아온다”라는 단 하나의 진실을 찾아냈습니다.

메타인지를 깨우면
공부머리가 트인다. 누구나.

공부머리에 대한 [진실 같은 거짓]
공부머리는 타고나는 것이라 키워줄 수 없다?

많은 학부모님들이 아이들의 공부머리를 키워주고 싶어 하십니다.
그런데 역설적으로 비상의 자체 설문조사에 의하면 대부분의 학부모님들이 ‘공부머리는 타고나는 것이다.
그러므로 후천적으로 키워줄 수 없다.’라는 믿음을 갖고 계셨습니다.

이런 믿음 때문에 시도도 제대로 해보기 전에 공부를 포기하는 일이 종종 일어납니다.
물론, 충분히 오해할 수 있습니다.
왜냐하면, 학생도 학부모도 이미 많은 노력을 해보셨을 것이기 때문입니다.
이런 방법, 저런 방법 시도해보는데도 자꾸만 벽에 부딪히고 같은 문제가 반복되다 보면 어느새 학생도 학부모도 지치곤 하지요.

그런데 정말, 이러한 믿음이 진실일까요?
의심 없이 수용하고, 공부 잘 하고 싶은 마음을 여기서 접어도 되는 것일까요?
비상은 비상답게 확인해보고 싶었습니다.
정말 공부머리가 세간의 믿음처럼 타고나는 것인지, 그래서 정말 후천적 노력으로 키워질 수 없는 것인지.
답을 찾기 위해 비상은 ‘완벽한 공부 TFT’까지 꾸려 3년 간 연구했습니다.

그리고 마침내 답을 찾아냈습니다.
어릴 때 공부머리는 따로 있다는 말을 자주 듣곤 했다.
‘IQ(Intelligent Quotient 지능지수)가 좋을수록 공부를 잘 한다‘는 말이 대표적이다.
‘아인슈타인과 같은 천재는 IQ가 높다’, ‘천재는 공부를 잘한다‘, ‘나는 천재가 아니다‘와 같은 논리에 수많은 보통 사람들은 스스로 머리가 나빠 공부를 못한다며 타박하고 좌절했다. 혹은 낮은 IQ 점수를 받아 들고 ‘나는 머리가 나쁘니까 공부를 못한다.
그래서 공부하기 싫다’고 단정짓고 자신에 맞는 공부법을 찾기보다는 아예 공부를 포기해버리고 만다.

*출처: 당신의 아이, 메타인지 시작하고 있습니까? (2022)

공부머리에 대한 [진실 같은 거짓]
공부머리는 후천적으로 키워질 수 있다

비상이 연구 끝에 찾아낸 답은 결론적으로 ‘공부머리는 선천적인 것이 아니라
후천적인 것이며, 방법만 정확하다면
얼마든지 트일 수 있다.’라는 것이었습니다.

그렇다면 어떻게 해야 아이의 공부머리가 트일 수 있는 것일까요?
곧이어 비상이 찾아낸 단 하나의 답을 알려드리겠습니다.

‘공부머리’란 무엇일까요?

자신이 알고 모르는 것을 구분하는 능력을 기반으로
공부를 100% 내 것으로 만드는 공부 잘 하는 아이의 능력으로서
자신의 학습을 스스로 계획하고, 평가하고, 조절할 수 있는
완벽한 자기주도적 학습 능력입니다.
공부착각을 해결해야 공부머리가 트입니다.
공부착각이란, 공부한 것을 100% 내 것으로 만들기 전
학생들이 불가피하게 빠지게 되는 ‘공부했다는 착각’을 말합니다.
공부를 열심히 해도 성적이 오르지 않았던 주요한 원인입니다.

다시 말해, 공부착각은 비효과적인 학습전략을 사용하였음에도 자신의 학습 정도를 과대평가하거나,
반대로 효과적인 전략을 사용하였을 경우에도 과소평가함으로써
효과적이지 못한 학습 전략을 선택하는 경향을 말합니다.
그러므로 학습자는 제대로 된 학습 전략을 세우기 위해
자신의 학습 과정을 객관적으로 관찰하고 전문가의 피드백을 받는 훈련이 필요합니다.

*출처 : 학습전략의 효과성 판단에서 역량의 착각 원인 분석(석보영&강이철, 2019, 사고개발)

나는 “공부착각”에 얼마나 빠져 있을까?

아래 <공부착각 체크리스트>로 내 공부에 대한 팩트체크를 해보세요.
각 항목별로 솔직하게 응답하고 몇 개나 해당되는지 확인해 보시기 바랍니다.

공부착각 체크리스트

<공부착각 체크리스트>의 10개 항목은 우리나라 학생들이 많이 빠져 있는 공부착각의 사례입니다.
나에게 해당하는 항목이 1개 이상이라면, 공부착각에 해당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공부착각을 해결하고
공부머리가 트이는 메타인지 스위치 ON

공부의 효율을 떨어뜨려 공부머리 형성을 방해하는 공부착각!
이러한 공부착각을 확실하게 벗어나는 단 하나의 답은 바로, 메타인지입니다.

메타인지(Metacognition)란?

스스로 알고 모르는 것을 구분하고
배운 것을 100% 내 것으로 만드는 능력입니다.
공부머리를 움직이는 근육으로서
누구나 선천적으로 갖고 태어나며 평생에 걸쳐 발달하나
특히, 만 7세 무렵부터 중학교 1학년 무렵 사이가
메타인지 발달의 골든타임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그러나 누구나 메타인지를 갖고 태어나기는 하지만
그렇다고 아무나 그것을 내 것으로 만들어 공부에 활용할 수 있는 것은 아닙니다.
왜냐하면, 선천적인 메타인지는 메타인지 전문가의 도움으로
완전히 깨어나기 전까지 깊은 동면 속에서 고요히 잠들어 있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잠들어 있는 메타인지를 제대로 깨우는 일은
아무나 할 수 있는 일이 아닙니다.
그래서! 메타인지 전문가의 세심한 조력이 필요합니다. 공부머리가 트이는 메타인지 어떻게 깨워야 할까요?
네덜란드 라이덴대학교 마르셀 베엔만(Marcel Veenman) 교수는
KBS 다큐멘터리 ‘전교 1등은 알고 있는 공부에 대한 공부‘에 출연해
이렇게 말했다. “25년 여 간 연구한 결과 메타인지가 IQ보다 성적을 더 잘
예측하는 변수라는 사실을 알게 되었다.
물론 IQ가 성적과 관련이 없다는 말은 아니다.
다만 성적을 설명해주는 변수로 IQ가 25% 정도라면 메타인지는 40%까지
설명을 해 줄 수 있다는 의미다.

*출처: 당신의 아이, 메타인지 시작하고 있습니까? (2022)

단 하나의 메타인지 시스템으로
공부머리가 트이는 메타인지 기반 완전 학습 시스템™ 온리원

언제 어디서나 합리적인 비용으로 메타인지 전문가를 만날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비상은 이러한 바람을 실현하고
분명히 존재하지만 아무나 인지하지는 못했던 ‘공부착각‘을
빠르고 바르게 제거하는 과학적 솔루션으로서 메타인지 이론을 스마트 디바이스 기반으로 시스템화 하는데 성공했습니다.

이것이 디지털 기술을 통해 실현한 메타인지 기반 완전 학습입니다.

비상 온리원®은 이 세상에 단 하나 뿐인
메타인지 기반 완전 학습 시스템™으로
전에 없이 완벽한 자기주도적 학습 능력을 실현합니다.

메타인지는 공부를 완성하는 궁극의 학습 능력이지만,
많은 학생들이 아직 비활성화 상태에 놓여 있습니다.
비상 온리원은 이러한 메타인지를 활성화 함으로서 공부를 완성하는
이 세상 단 하나의 전학년 학습 시스템입니다.

2022년 11월, 비상이 국내 최초로 선보이는
메타인지 기반 완전 학습 시스템™ 온리원으로
내 아이 공부를 완성하십시오.